상무부가 지난 13일 발표한 데이터에 따르면 2021년 실제 외자 사용액이 전년 대비 14.9% 증가한 1조 1493억 6000만 위안(약 214조 6085억 원)으로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상무부 데이터에 따르면 중국 첨단기술산업과 서비스업의 투자유치가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2021년 하이테크 부문이 동기대비 17.1% 증가했으며 그중 하이테크 제조업은 10.7% 증가, 하이테크 서비스업은 19.2% 증가했다. 서비스업 실제 외자 사용액은 9064억 9000만 위안으로 동기 대비 16.7% 증가했다.

투자국으로 보면 '일대일로' 연선 국가와 아세안의 투자 성장 속도가 비교적 빠르며 동기 대비 각각 29.4%, 29% 증가해 중국 전국 투자유치 증가 속도를 웃돌았다.

그 밖에 중국 지역별로 보면 동부, 중부, 서부의 투자가 전면적으로 증가하며 동기 대비 각각 14.6%, 20.5%, 14.2% 증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