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지린성 지린시 융지현 완창진에서 농민이 농기계로 벼를 수확하고 있다.

수확의 계절 가을을 맞아 지린성의 벼 주산지 중 하나인 지린시 융지(永吉)현 완창(萬昌)진은 무르익어 고개 숙인 벼들로 누렇게 물든 들판이 풍요로운 가을 정취를 물씬 풍기고 있다. 농민들은 맑은 날씨를 이용해 수확하느라 바쁜 손길을 놀리고 있다.

수확의 계절 가을을 맞아 지린성의 벼 주산지 중 하나인 지린시 융지(永吉)현 완창(萬昌)진은 무르익어 고개 숙인 벼들로 누렇게 물든 들판이 풍요로운 가을 정취를 물씬 풍기고 있다. 농민들은 맑은 날씨를 이용해 수확하느라 바쁜 손길을 놀리고 있다.

수확의 계절 가을을 맞아 지린성의 벼 주산지 중 하나인 지린시 융지(永吉)현 완창(萬昌)진은 무르익어 고개 숙인 벼들로 누렇게 물든 들판이 풍요로운 가을 정취를 물씬 풍기고 있다. 농민들은 맑은 날씨를 이용해 수확하느라 바쁜 손길을 놀리고 있다.

수확의 계절 가을을 맞아 지린성의 벼 주산지 중 하나인 지린시 융지(永吉)현 완창(萬昌)진은 무르익어 고개 숙인 벼들로 누렇게 물든 들판이 풍요로운 가을 정취를 물씬 풍기고 있다. 농민들은 맑은 날씨를 이용해 수확하느라 바쁜 손길을 놀리고 있다.

수확의 계절 가을을 맞아 지린성의 벼 주산지 중 하나인 지린시 융지(永吉)현 완창(萬昌)진은 무르익어 고개 숙인 벼들로 누렇게 물든 들판이 풍요로운 가을 정취를 물씬 풍기고 있다. 농민들은 맑은 날씨를 이용해 수확하느라 바쁜 손길을 놀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