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몇 관람객들이 14일 베이징국제도서박람회에 마련된 중국 도서 전시구역을 둘러보고 있다.

'제28회 베이징국제도서박람회(BIBF)'가 14일 베이징에서 개막했다. 이번 BIBF에는 105개 국가와 지역에서 온 약 2천200개 업체가 참가했으며 이 중 '일대일로' 주변 국가와 지역은 57개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따른 각종 출품 도서는 30만 종에 달한다.

이번 BIBF는 코로나19 발발 이후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동시 진행되는 첫 대형 국제 도서 박람회로 오프라인 전시를 위주로 열린다.

몇몇 관람객들이 14일 베이징국제도서박람회에 마련된 우수 도서 전시구역을 둘러보고 있다.

'제28회 베이징국제도서박람회(BIBF)'가 14일 베이징에서 개막했다. 이번 BIBF에는 105개 국가와 지역에서 온 약 2천200개 업체가 참가했으며 이 중 '일대일로' 주변 국가와 지역은 57개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따른 각종 출품 도서는 30만 종에 달한다.

이번 BIBF는 코로나19 발발 이후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동시 진행되는 첫 대형 국제 도서 박람회로 오프라인 전시를 위주로 열린다.

한 출판사 관계자가 14일 베이징국제도서박람회에서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판매 도서를 소개하고 있다.

'제28회 베이징국제도서박람회(BIBF)'가 14일 베이징에서 개막했다. 이번 BIBF에는 105개 국가와 지역에서 온 약 2천200개 업체가 참가했으며 이 중 '일대일로' 주변 국가와 지역은 57개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따른 각종 출품 도서는 30만 종에 달한다.

이번 BIBF는 코로나19 발발 이후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동시 진행되는 첫 대형 국제 도서 박람회로 오프라인 전시를 위주로 열린다.

몇몇 관람객들이 14일 베이징국제도서박람회에 마련된 해외종합관을 둘러보고 있다.

'제28회 베이징국제도서박람회(BIBF)'가 14일 베이징에서 개막했다. 이번 BIBF에는 105개 국가와 지역에서 온 약 2천200개 업체가 참가했으며 이 중 '일대일로' 주변 국가와 지역은 57개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따른 각종 출품 도서는 30만 종에 달한다.

이번 BIBF는 코로나19 발발 이후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동시 진행되는 첫 대형 국제 도서 박람회로 오프라인 전시를 위주로 열린다.

사진은 14일 촬영한 베이징국제도서박람회에 마련된 파키스탄 전시구역의 모습.

'제28회 베이징국제도서박람회(BIBF)'가 14일 베이징에서 개막했다. 이번 BIBF에는 105개 국가와 지역에서 온 약 2천200개 업체가 참가했으며 이 중 '일대일로' 주변 국가와 지역은 57개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따른 각종 출품 도서는 30만 종에 달한다.

이번 BIBF는 코로나19 발발 이후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동시 진행되는 첫 대형 국제 도서 박람회로 오프라인 전시를 위주로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