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24일, 한커우(漢口) 지역 내 슈퍼마켓 체인 까르푸 입구에서 방문객들이 ‘건강 코드’를 제시하고 체온을 측정한 뒤, 마트에 들어갈 준비를 하고 있다.

감염병 상황이 호전되면서 우한 내 일부 슈퍼마켓들이 지역 공동 구매 방식을 유지하면서도 확진자가 없는 동네 주민에게 개방을 시작했다. 소식에 따르면, 매일 확지자가 없는 동네 한 가정 당 한 명은 동네(마을)가 제공한 일회용 통행증명서 혹은 ‘건강 코드’ 전자 통행증을 소지한 채 확진자 없는 동네 슈퍼마켓에서 물건을 구매할 수 있다. 단, 외출 시간은 2시간 내로 정해져 있으며 외출자는 안전 관련 규정을 따라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