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12일, 의료진이 환자들을 우한(武漢)체육센터 팡창(方艙)병원 안으로 안내하고 있다. 당일 오후, 1100개의 병상을 갖춘 우한체육센터 팡창병원이 정식 운영에 돌입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경증 환자에 대한 진료를 시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