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5일, 관광객들이 난징(南京) 명효릉(明孝陵)관광지 석상(石象)의 길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가을에 접어들어 알록달록한 옷으로 갈아입은 난징 명효릉관광지 석상의 길은 매일 많은 관광객들로 붐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