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화춘잉(華春瑩) 외교부 대변인은 기자의 관련 질문에 “중국은 미국에 홍콩 사안 개입을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당일 한 기자는 “미국 중앙정보국(CIA)은 이란 등 나라에서 발생한 ‘색깔혁명’에 개입한 혐의가 있다. 중국은 최근에 홍콩에서 발생한 일련의 사건들이 뚜렷한 ‘색깔혁명’의 특징을 띄고 있다고 발표했다. 이는 미국 CIA가 (홍콩 사안에) 개입하고 있다고 의심하는 것인가? 관련 증거라도 있는가?”라고 질문했다.

화 대변인은 “최근 들어, 미국은 틈만 나면 홍콩 사안에 대해 이러쿵 저러쿵 함부로 얘기하고 흑백을 전도하고 부채질하고 있다. 또한, 미국 정부 인사과 외교 관원이 반중·반홍콩 분자와 만나고 중국 중앙 정부를 이유 없이 비난하며 폭력을 부추겨 홍콩의 번영을 해치려 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 모든 것은 명백한 사실이다. 다시 한번 미국에 묻고 싶다. 당신들의 속셈은 무엇이며, 홍콩을 통해 어떤 목적을 달성하려고 하느냐”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그는 “홍콩은 중국의 홍콩이고 홍콩 사안은 완전히 중국의 내정이다. 중국은 미국이 국제법과 국제관계 기본준칙을 지키고, 홍콩 사안 개입을 즉시 중단하고, 중국 내정에 대한 간섭을 즉시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고 재차 강조했다.